홍대 입구에 20m 높이의 거대한 코카-콜라 자판기가 등장했다?! 평창에 가지 않아도 올림픽의 짜릿함을 즐길 수 있는 홍대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아이스하키, 봅슬레이 등 동계 스포츠 게임부터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코카-콜라 보틀 만들기까지 볼거리, 즐길 거리, 간직할 거리가 가득하다. 실제 소미, 마마무, 육성재, 강승윤, 자이언티, 설인아, JBJ, 스트레이 키즈 등 수많은 스타들도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재밌게 놀고 다녀간 이곳!! (가수 정진운은 너무 재밌어서 2바퀴나 돌았다는데...!) 도대체 얼마나 재밌길래 그러냐고? 궁금하면 일단 드루와!!

 

[지하 1층] 거대한 자판기 세계로 향하는 통로, ‘올림픽 헤리티지 존’!

hong-dae-giant-vending-machine-celeb-b1.JPG

▲ 가수 소미가 지하 1층 통로에서 귀여운 포즈를 취하며 사진을 남기고 있다

자이언트 자판기의 시작점인 지하 1층에 들어가면, 마치 진짜 자판기 내부로 들어간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LED 비디오 터널이 펼쳐진다. 코-크가 만들어지는 과정과 올림픽 스페셜 에디션으로 탄생한 코카-콜라가 봅슬레이를 타고 질주하는 모습은 우리의 상상력을 자극하기에 충분. 약간의 몽환적인 분위기도 담고 있어, SNS에 업로드할 '인생 사진'을 남기기에도 좋다. 통로를 빠져나오면 코카-콜라 마니아들의 가슴을 설레게 할 공간이 기다리고 있는데, 그 정체는 바로 역대 올림픽 스페셜 패키지를 실물로 만나볼 수 있는 미니 전시관이다. 30년 전, 우리나라에서 올림픽이 처음 열렸을 때 제작됐던 88 서울올림픽 기념 코카-콜라 병도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1층] 난 분명 홍대에 왔는데, 평창에 온 이 기분은 뭐지? ‘평창 존’!

hong-dae-giant-vending-machine-celeb-01.JPG

▲ 렌탈샵에서 소품을 착용하고, 모델 포즈를 취하고 있는 마마무

"어서 오세요! 자이언트 자판기입니다~!!" 지상 1층으로 올라온 순간, 스태프들이 열렬한 환호 소리로 반겨준다. 마치 평창올림픽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가 된 듯한 느낌을 주는 이 환호는 건물을 돌아보는 내내 당신을 따라다닐 테니, 쑥스러워하지 말고 빨리 적응하는 게 좋다.(^^) 평창 표지판부터 스키 리프트 등 들어가자마자 만나게 되는 광경은 이곳이 홍대 한복판이라는 사실을 잠시 잊게 만든다. 설원을 지나 조금 더 안쪽으로 들어가면 코카-콜라의 '잇템'들을 구경하고 사진으로 남길 수 있는 렌탈샵이 있다. 가수 강승윤은 “이거 진짜 사고 싶네요.”라며 구매 욕심을 드러내기도 했지만, 안타깝게도 여기 있는 소품들은 모두 전시용이다. 사진 촬영을 위해 가장 추천하는 장소는 '매거진 존'! 사진 속 마마무처럼 가방, 캐리어 등 코카-콜라 소품을 들고 마치 올림픽 현장에 온 듯한 기분으로 포즈를 취해보는 것은 어떨까?

 

[2층] 땀나는 거 실화냐? 한바탕 즐기는 짜릿한 스포츠 게임, ‘윈터 스포츠 존’!

hong-dae-giant-vending-machine-celeb-02.JPG

▲ 신난 표정으로 ‘봅슬레이’ 게임에 참여하고 있는 가수 자이언티

1층에서 특별한 사진을 많이 남겼다면, 이제는 제대로 몸을 풀 시간이다. 2층에서는 아이스하키, 봅슬레이 등 직접 발로 뛰고 손으로 두드리며 올림픽을 경험해볼 수 있는 다양한 게임들이 당신을 기다리고 있다. 승부욕에 불타 열심히 뛰다 보면, 어느덧 이마엔 땀이 송글송글 맺혀져있을 것이다. 중요한 건 미션을 달성하고 난 뒤에 받게 되는 코카-콜라 코인인데, 이 코인으로 ‘경품 뽑기’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 김연아와 박보검이 표지 모델인 코카-콜라 다이어리,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기념해 제작된 코카-콜라 핀(Pin), 열자마자 얼음이 얼리는 시원 짜릿한 슈퍼 칠드 코-크 시음권, 내 사진이 새겨진 코카-콜라 포토 보틀 제작 이용권 등 괜찮은 경품들이 꽤 많이 준비되어 있다. 욕심난다면, 지금 당장 이곳으로 놀러 와! (feat. 타이거 JK, 비지) 

 

[3층] 어서 와, 이런 콜라 처음이지? 코카-콜라를 더욱 짜릿하게! ‘퍼펙트 서브 존’!

hong-dae-giant-vending-machine-celeb-03.JPG

▲ ‘슈퍼 칠드 코-크’를 맛본 후 놀라움에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는 가수 레인즈

열심히 논 당신! 이제는 먹고 마시며 즐기는 ‘리프레시 타임’을 가져보자. DJ가 틀어주는 짜릿하고 신나는 음악에 리듬을 타면서 바(Bar)로 향하면 가장 맛있는 온도에 맞춰진 시원한 코카-콜라가 준비되어 있다. 입구 바로 옆에 위치한 코카-콜라 자판기도 절대 놓치지 말아야 할 포인트인데, 이곳에서 열자마자 얼음이 얼리는 슈퍼 칠드 코-크를 맛볼 수 있다. 아이돌그룹 레인즈는 슈퍼 칠드 코-크를 마시고 난 뒤 “이걸 마시기 위해서라도 꼭 이곳에 와야 한다.”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단, 2층에서 경품으로 슈퍼 칠드 코-크 시음권을 뽑았거나, 모바일 앱 CokePLAY(코-크 플레이)를 통해 쿠폰을 받은 사람만 이용할 수 있으니, “난 꼭 마셔봐야겠다!” 싶은 사람은 지금 바로 앱을 켜서 쿠폰을 내 폰 속에 저! 장! 하는 것을 추천한다.

 

[4층] 내가 바로 코카-콜라 모델! ‘나만의 코카-콜라 존’!

hong-dae-giant-vending-machine-celeb-04.JPG

▲ 배우 설인아가 자신의 사진이 담긴 코카-콜라 포토 보틀을 가리키며 즐거워하고 있다.

남는 건 역시 사진 뿐이다. '하지만 좀 더 남다르게, 좀 더 짜릿하게 사진을 남길 순 없을까?'라고 생각했다면, 정답은 이곳 자이언트 자판기 4층에 있다. 자신의 이름이 새겨진 네임 보틀 또는 그 자리에서 바로 찍은 사진으로 포토 보틀을 만들 수 있기 때문. 그야말로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코카-콜라’를 만들 수 있는 공간이다. 네임 보틀은 이름이 아니더라도 별명 또는 짧은 문구를 넣을 수 있으며, 포토 보틀은 모자, 장갑, 목도리 등 레드레드함이 한껏 묻어나는 소품들을 활용해 찍으면 코카-콜라 모델처럼 잘 나온다.(셀럽들은 어떻게 찍었을까 궁금하다면 영상 1분 47초 지점을 참고하자.) 개인적으로 소장할 수도 있지만, 누군가를 위해 선물을 주는 것도 특별한 순간이지 않을까! 단, 보틀은 교환권이 있어야 만들 수 있는데, 2층 경품 뽑기를 노려보거나, CokePLAY 앱에서 VIP 입장권을 신청하는 방법이 있다.

 

홍대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에 대해 묻는 친구에게 이렇게 대답하자!

* 이 콘텐츠 링크를 주는 것도 추천한다. 

http://www.coca-colajourney.co.kr/stories/celebrities-visit-hong-dae-coca-cola-giant-vending-machine

 

Q. “야, 어디로 가면 돼?”

“야, 어디로 가면 돼? 주소 좀 찍어봐!” 이렇게 묻는 친구에게 “그냥 홍대 정문에 오면 보여!!” 한 마디면 된다. 약 20m 높이의 빨간색 건물이 저 멀리서부터 엄청난 존재감을 발휘하며 자리하고 있기 때문. 그래도 불안해한다면, “서울특별시 마포구 와우산로 99”를 찍어주자.

 

Q. “몇 시에 갈래?”

“일단 낮 1시 이후에 콜?”이라고 답장을 보내자.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는 낮 1시부터 저녁 9시까지 입장이 가능하기 때문! 설날 당일을 제외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 다음 날인 2월 26일까지 상시 운영되니, 반드시 올림픽 기간 내에 방문해야 한다는 것도 잊지 말자. 언제 다시 올지 모를 동계올림픽, 그리고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친구야! 우물쭈물하다가는 못 간다!!”

 

Q. “입장하려면 어떻게 해?”

“응 친구야. 입장하는 방법은 총 네 개인데, 아무거나 너 하고 싶은 대로 하면 돼.”

1.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CokePLAY(코-크 플레이) 앱을 통해 입장권을 발급받거나,

2. 코카-콜라 로고가 있는 아이템을 스텝에게 보여주거나!

3. 홍대 인근에서 활동하는 폴라베어와 함께 사진을 찍어서 SNS에 인증하거나,

4. 코카-콜라 자이언트 자판기 사진을 찍어서 #CokePLAY #CocaCola #자이언트자판기 3개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인증!

 

Q. “셀럽들처럼 즐길 수 있는 VIP 입장권 같은 건 없나?”

“CokePLAY(코-크 플레이) 앱에 들어가면 있어!” VIP 입장권을 신청하면 자신이 원하는 날짜와 시간에 바로 입장할 수 있으며, 네임 보틀과 포토 보틀도 받을 수 있다. 친구가 쭈뼛쭈뼛 혼자 놀지 않도록 입장권 1매에 본인을 포함해 2명까지 입장할 수 있다는 것도 잘 알려주자. (사실 혼자 와도 코카-콜라 스태프들이 워낙 흥이 넘치고 잘 놀아주기 때문에 걱정할 건 없다.) 아참. 신청이 폭주해 마감되는 날짜가 많다고 하니 “친구야, 서둘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