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끝까지 짜먹고 싶은 짜릿한 맛을 원한다면?

 트위스트 보틀로 새롭게 변신한 ‘환타’ 출시

  • 판타스틱한 즐거움으로 사랑받는 환타, 여름시즌 맞아 로고, 보틀 디자인까지 바꾸며 새롭게 변신
  • 마지막 한 방울까지 남김없이 짜서 마시고 싶은 느낌을 ‘트위스트 보틀’로 형상화!  - 재미와 짜릿한 맛 전달 기대
  • 새롭게 변신한 ‘환타’ 출시 기념, 소미와 함께하는 TV 광고 필두로 다양한 프로모션 통해 무더위 날릴 예정

<사진제공: 코카-콜라>

끝까지 짜먹고 싶은 짜릿한 !

새로운 트위스트 보틀로 특유의 짜릿한 표현한 새로워진환타’!

코카-콜라사의 세계적인 음료 브랜드 ‘환타’가 2017년 여름 시즌을 맞아 소비자들에게 짜릿한 즐거움을 전하기 위해 새롭게 변신한다.

글로벌 브랜드 리뉴얼의 일환으로 새롭게 출시되는 ‘환타’는 짜릿한 맛으로 오랜기간 사랑받아온 만큼, 끝까지 짜먹고 싶은 환타의 맛을 강조한 브랜드 로고와 보틀 디자인에 변화를 줬다.

환타의 새로운 로고는 시원한 네이비 컬러에 흰색 바탕으로 청량감을 반영했고, 서체는 원형에서 사각으로 변경해 생동감 있고 경쾌한 느낌을 살렸다. 

무엇보다 가장 큰 변화는 독특한 트위스트 보틀(600ml)에 있다. 마지막 한 방울까지 남김없이 마시고 싶은 느낌을 짜먹는 듯한 트위스트 보틀로 형상화해 환타의 재미있는 이미지와 짜릿한 맛을 전달하고자 했다. 또한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슬림한 형태로 그립감을 살렸고 하단에는 엠보싱 처리를 하여 톡톡 튀는 탄산의 상큼함을 표현했다. 

환타는 이번 리뉴얼과 함께 최근 솔직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핫하게 떠오르고 있는 틴 아이돌 ‘소미’를 모델로 발탁하고, TV 광고를 필두로 다채로운 프로모션을 통해 환타의 끝까지 짜먹고 싶은 짜릿함을 소비자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환타는 지루한 일상속 짜릿함과 유쾌함을 전하며 오랜시간동안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브랜드다”며, “본격적으로 더워지는 여름철, 환타 만의 짜릿한 맛을 강조한 ‘트위스트 보틀’로 더욱 재미있고 짜릿하게 변신한 ‘환타’가 무더위에 지친 소비자들에게 재미와 활기를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환타’는 오렌지, 파인애플 두 가지 향의 600ml 보틀로 출시됐으며, 전국 대형 할인점과 편의점 등에서 구입 가능하다. 가격은 편의점 기준 1,900원이다. 

한편, 환타는 1968년 환타 오렌지향을 국내에 처음 소개한 이후 소비자의 다양한 기호에 맞춘 새로운 플레이버를 선보이며 새로움을 전달함은 물론, 환타의 독특한 청량감과 즐겁고 신나는 이미지로 소비자들에게 사랑 받고 있는 브랜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