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차범근∙기보배∙차유람 등 스포츠 스타 총 출동

 청소년들을 위한 ‘모두의 올림픽’ 개막!

●  김연아∙차범근∙기보배∙남현희∙최민호 등 스포츠 스타, 청소년들을 위한 올림픽 축제, ‘모두의 올림픽’ 개막 알려

●   1,300 여명의 청소년들과 함께 다양한 올림픽 종목 체험하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응원

●  대한민국 대표 스포츠스타들,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대표팀의 선전 응원하며 동계올림픽 종목 체험해보는 짜릿한 시간 가져

김연아, 차범근, 기보배, 남현희, 차유람 등 각 종목을 대표하는 대한민국 대표 스포츠 스타들이 청소년들의 올림픽 종목 체험과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응원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28일 오전 고양 종합운동장에서는 한국 코카-콜라(대표이사 이창엽)와 코카-콜라 청소년건강재단이 대한체육회,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공동으로 주관하는 청소년들의 올림픽 축제 ‘모두의 올림픽’ 개막식이 진행됐다.

개막식에서는 ‘모두의 올림픽’ 조직위원장이자 코카-콜라 청소년건강재단 이사 차범근을 비롯해, 2018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인 김연아, 한국 코카-콜라 이창엽 대표이사, 코카-콜라의 윤훈식 2018 평창동계올림픽 총괄상무가 다 함께 개막 버튼을 누르며 개막을 선언했다.

이어 끊임없는 도전이 아름다운 ‘땅콩 검객’ 남현희와 ‘한판승의 사나이’ 최민호가 함께 나서 청소년 선수단의 선서문을 인수했다. 개막식의 하이라이트인 성화점화식에서는 이날 모두의 올림픽에 참여한 스포츠 스타들이 다 같이 릴레이 성화봉송을 펼치며 미리 보는 올림픽 성화봉송을 연출했으며, 마지막 주자로 한국 여자양궁의 ‘협동과 팀워크의 상징’ 기보배와 ‘기적의 최강 역사’ 윤진희가 청소년 대표와 함께 성화를 점화하면서 본격적인 모두의 올림픽의 시작을 알렸다.

이 외에도 미모도 실력도 최강 ‘당구 여제’ 차유람, 다시 올림픽에 도전하는 ‘한국 사격의 미래’ 김청용, 한국 사격의 위상을 높인 ‘열정의 명사수’ 한승우, ‘한국 사이클 챔피언’ 공효석, 전국체전에서 다시 한 번 금메달에 도전하는 ‘집념의 철봉맨’ 김지훈, 포기 모르는 열정의 ‘아빠 복서’ 한순철, 육상 불모지에서 도전 정신으로 피어난 ‘한국 최고의 철인’ 김건우 등 다양한 스포츠 스타들이 청소년들의 올림픽 축제 자리를 빛냈다.

이날 참석한 모든 스포츠스타들은 크로스컨트리, 컬링, 아이스하키를 비롯한 동계올림픽 6개 종목과 사격, 양궁, 펜싱 등 하계올림픽 3개 종목을 1,300여명의 학생들과 함께 체험해보는 뜻 깊은 시간을 가지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개최와 다음 달 1일부터 시작되는 올림픽 성화봉송을 응원했다.

또한 개막식 이후 진행된 스포츠 스타 포토타임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표팀의 승리를 기원하며, 자신만의 짜릿한 승리 포즈를 선보이는 등 축제 현장의 분위기를 띄웠다.

한편, 다양한 종목의 스포츠 스타들이 총출동한 ‘모두의 올림픽’은 1928년 암스테르담 올림픽 이래, 90여년간 올림픽 파트너사로 활동해온 코카-콜라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글로벌 프로그램인 ‘올림픽 무브(Olympic Moves)’의 일환으로, 국내에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 청소년들의 활기찬 생활을 지원하고자 2015년부터 도입되어 올해 3회를 맞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