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무엇을 마실까?’

스스로에게 수십 번 되묻는 질문이지만, 질문할 때마다 난감하다. 갈증 나서 편의점 안에 들어갔는데, 막상 눈앞에 놓인 수많은 선택지들 앞에서 고민만 10분째. 그럴 땐 스스로에게 다른 질문을 던져보자. ‘오늘 내 기분이 어떻지?’ 오늘 마시게 될 음료가 당신의 기분을 어떻게 변화시켜줬으면 좋겠는가? 지금 당신의 기분에 반전이 필요하다면, 코카-콜라 사다리 게임을 해보자.

 

흐아암.. 괜히 늘어지고 피곤할 때는?

조지아 크래프트 대용량이 필요하다!

날씨가 추워지면 몸은 점점 나른해지고 하기 싫은 일투성이다. 인간도 곰과 다람쥐처럼 몸을 한껏 움츠린 채 겨울잠을 자러 가면 참 좋을 텐데, 그러지 못해 아쉬울 따름이다. 동물과 달리 인간인 우리에게는 항상 내일의 태양이 뜬다. 겨울에도 말이다.

그럴수록 몸과 마음이 지치지 않고 깨어있게 돕는 것이 중요하다. 몸이 피곤하다고 울부짖으면 조지아 크래프트로 손을 뻗어 보자. 미운 놈에게 떡 하나 더 주듯, 피곤한 몸에게는 조지아 크래프트를 더 주자. 조지아 크래프트 대용량은800ml로 피곤이 달아날 때까지 마음껏 마실 수 있다는 사실.

몸이 지치고 힘들 때. 그리고 맑은 정신이 필요할 때. 든든한 조지아 크래프트 대용량을 옆에 끼고 마셔보자. 옆에 끼면 옆구리도 덜 시리다는 사실은 안 비밀.

으아아.. 머리가 뻥! 스트레스 최고치다!

당신에게 필요한 건 스프라이트! 보다 더 강렬한 탄산이 들어있는 스프라이트 익스트림이다!

공부를 시작하려는데 엄마가 방문을 열고 들어와 ‘공부 안 해?!’라는 잔소릴 던질 때, 밤새 리포트를 쓰고 저장만 하면 되는데 갑자기 노트북이 꺼질 때, 눈앞에서 막차를 놓쳤을 때.

인생에서 스트레스를 받는 순간들은 생각보다 많고, 대부분은 예상치 못한 불청객처럼 찾아온다.

스트레스, 피할 수 없다면? 잘 풀어주자. 머릿속 뇌세포들이 더 이상 일을 하지 않겠다며 파업을 선언한 상태라면, 스프라이트 익스트림을 벌컥벌컥 들이켜보라. 시원하고 강렬한 탄산이 코끝을 뚫고 올라가 뇌세포 하나하나 화난 마음을 상쾌하게 달래줄 것이다. 입 안 가득 터지는 탄산의 짜릿함으로 일상 탈출, 스트레스를 탈출하자!

 

하아아… 속이 답답하다 답답해! 

고구마를 100개쯤 먹어서 목이 턱턱 막힌 것 같은 기분이라면? 코카-콜라 수혈이 시급하다!

속이 답답한 것은 스트레스 받는 것과는 또 다른 느낌이다. 왠지 모르게 속이 더부룩하고 명치는 꽉 막힌 것 같고, 불편하고 불필요한 것들이 내려가지 않는 기분이라면? 언제 어디서나, 코카-콜라가 딱이다. 한 모금 들이키는 순간 짜릿한 탄산들이 스며들어 당신의 답답한 속을 뻥 뚫어주리라!

코카-콜라만의 유니크한 짜릿함이 당신의 기분도 한결 나아지게 만들어 줄 것이다. 코카-콜라가 처음 탄생한 그 순간부터 지금까지 우리에게 코카-콜라가 주는 행복감은 여전하다. 그렇지 않고서야 전 세계적으로 남녀노소 모두에게 사랑 받는 음료로 거듭날 수 없었을 것. 코카-콜라만이 전할 수 있는 짜릿함은 대체 불가니까!

 

휴… 몸도 마음도 푸석푸석

그럴 땐 촉촉한 수분감으로 가득한 토레타!가 정답!

가을이 가볍게 인사를 하고 가고, 겨울이 성큼 가까이 다가오고 있다. 그렇게 찬바람과 함께 인사를 하며 다가오는 것이 또 있었으니, 바로 건조함이다. 바깥의 건조함을 피해 실내에 있어도 마찬가지다. 뜨끈하게 보일러를 켜고, 뜨끈한 이불에 누워, 뜨끈한 난로도 켜고, 뜨끈한 호빵과 붕어빵을 호호 불어먹다 보면 목은 메어오고 손과 얼굴의 피부도 건조함을 극강으로 느낄 것이다. 몸을 따뜻하게 데워주는 것은 좋지만, 꼭 그 대가로 수분을 앗아가 버린다.

붙잡으려 하지만 붙잡히지 않는 수분이라면, 또 다른 수분으로 채워주는 것이 정답! 이온과 함께 맛있게 채워보자. 토레타!는 자몽, 백포도, 망고, 사과, 배 등의 10가지 과채 수분을 다채롭게 선사한다. 심지어 저칼로리다! 그러니 토레타!를 실컷 마시면서 몸 속 수분과 이온도 마음껏 보충하자. 토레타!와 함께라면, 겨울바람의 건조함도 난방에게 빼앗기는 수분감도 두려울 것이 없다.